2021.06.09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22.4℃
  • 구름조금서울 23.5℃
  • 맑음대전 25.6℃
  • 맑음대구 23.8℃
  • 맑음울산 25.0℃
  • 맑음광주 25.2℃
  • 맑음부산 25.8℃
  • 구름조금고창 26.9℃
  • 구름조금제주 25.1℃
  • 구름조금강화 23.8℃
  • 맑음보은 23.6℃
  • 맑음금산 23.9℃
  • 구름조금강진군 25.1℃
  • 맑음경주시 23.8℃
  • 맑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청주시

청주시,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 6월 1일 개최하는 포럼에 국내외 공예계의 시선 집중 외 추가

성안길 내 중앙공원 역사공원으로 조성계획 수립 추진

URL복사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 6월 1일 개최하는 포럼에 국내외 공예계의 시선 집중

- 1일 오후 2시, 서울공예박물관 교육동에서 개최

&서울공예박물관 업무협약의 첫 산실, 공예의 지표 확인하는 결정적 순간 될 것

 

‘공생의 도구’를 주제로 한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가 100여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오는 6월 1일로 예정된 공예포럼에 국내외 공예계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한범덕 청주시장, 이하 비엔날레)는 오는 6월 1일 오후 2시 서울공예박물관 교육동 강당에서 공예포럼을 개최한다.

 

비엔날레 개막 D-100을 기념한 이번 포럼은 올 비엔날레의 첫 학술행사이자 지난 5월 6일 체결한 국내 유일 공예전문박물관 서울공예박물관과의 업무협약의 첫 산실로, 두 기관이 공동 개최를 확정한 이후 긴밀한 협의를 이어왔다.

 

이번 포럼의 주제는 <공예의 지표 Craft Here & Now>로, 공예의 현주소를 돌아보고 앞으로 나아갈 좌표를 점검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최공호 교수, 서울공예박물관 김정화 관장, 홍익대학교 국제디자인전문대학원 나건 교수, 제품 도자 분야의 개척자로 꼽히는 명지전문대 정연택 명예교수, 서울대학교 디자인학부 허보윤 교수 등 한국 현대미술과 공예분야를 선도하는 전문가 7인이 발제 및 토론자로 선정됐으며 2013 청주공예비엔날레 전시감독을 맡았던 박남희 2021 비엔날레 기획위원장이 사회를 맡았다.

 

‘손의 시대, 손의 문명’을 주제로 손의 감각을 가진 공예가의 사회적 역할을 강조할 최공호 한국전통문화대학교 교수를 비롯해 7인의 발제 토론자들은, 이날 포럼이 21세기 공예의 의미를 되짚어 보고 아날로그와 디지털이 교차하는 시대의 흐름에서 공예가 지향해야 할 좌표는 무엇인지, 또 포스트 코로나 속 공생공락(共生共樂)한 사회를 위한 공예의 가치는 무엇인지 심층 논의하는 뜻깊은 장이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비엔날레와 서울공예박물관은 “이번 포럼은 오랜 시간 인류의 삶과 역사, 그리고 문명과 궤를 함께 해온 공예의 지표를 확인하는 결정적 순간이 될 것”이라며 이날 포럼에서 파생될 담론에 대한 관심과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공예의 지표 Craft Here & Now>를 주제로 한 첫 학술행사로 개막을 위한 본궤도에 진입한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는 오는 9월 8일부터 10월 17일까지 40일 간 문화제조창 및 청주시 일원에서 ‘공생의 도구’를 주제로 개최된다.

 

▶ 문의: 조직위원회 총괄부장 박원규(☎043-268-0255)

 

 

성안길 내 중앙공원 역사공원으로 조성계획 수립 추진

 

청주시가 1500년 고도의 역사․문화 도시로써 정체성을 확보하고, 도심 상업지역 내 녹지공간을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제공하고자 現중앙공원을 제2청사 부지까지 확장해 역사공원으로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공원조성계획 수립 및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할 계획으로 내실 있는 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사업수행능력평가(P.Q)를 통한 적격심사 방식으로 용역업체 선정을 추진하고 있다.

 

따라서 지난 3월 역사공원 설계 경험이 있는 업체를 선정하기 위해 세부평가기준을 마련해 의견청취를 실시했다.

 

지난 4월에는 충청북도 건설기술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평가기준을 확정했다.

 

또한 용역 집행계획 공고를 통해 다음 달 11일 용역 입찰 참가등록 및 사업수행능력평가서를 접수 받아, 기술능력평가와 입찰가격 심사를 통해 용역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중앙공원은 옛 청주읍성 내 관아(예전에 벼슬아치들이 모여 나랏일을 처리하던 곳)와 병영(군대가 집단적으로 거처하는 집)이 함께 위치했던 역사적 가치가 있는 곳으로, 우리 시의 이러한 많은 역사자원 분석을 통해 가치가 있는 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청주시는 올해 설계가 완료되면 내년부터 보상을 추진해 現중앙공원부지부터 영역별로 공사를 착공하고, 오는 2025년 청주시청 신청사가 완공된 후 제2청사를 이전 및 철거해 2026년 공사를 완료할 계획임을 밝힌바 있다.

 

▶ 문의: 공원조성과 공원조성팀 주무관 이종민(☎043-201-2752)